error: Content is protected !!

경기서부융복합지원센터
Western Gyeonggi Convergence Center facilitates active exchanges between programs

제이유건축사사무소 | JU Architects & Planners

.

.
시흥시 정왕동 일대에는 1986년부터 조성되기 시작한 시화공업단지가 있다. 긴 세월 공업도시로 자리매김해온 시흥시가 창조산업도시로의 변화를 꿈꾸며 정왕동에 융복합지원센터를 지었다. 제조업과 청년스타트업을 지원하고 새로운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서다.

Siheung City has been established as an industrial city for decades. To fulfil ambitions of also becoming a creative city, a new Convergence Support Center – to stimulate manufacturing and youth start-ups, and to create a new entrepreneurial ecosystem – has been built.
.

.

.
건물은 지하1층, 지상5층 규모로, 프로그램의 성격에 따라 크게 업무영역, 교류영역, 지원영역으로 나뉜다. 저층부는 교류영역으로 다목적 홀 및 창업카페 등이 있다. 외부에서의 접근이 쉽고 시민 모두에게 열린 공간으로 계획했다.
내부로 들어서면 1층부터 옥상까지 이어지는 계단이 눈길을 끈다. 이 계단은 도시와 건물, 공간과 프로그램을 서로 연계하여 공유와 나눔, 협력 활동이 가능한 길(통로)의 기능을 하게 된다. 계단 위로는 천창을 설치해 충분한 자연 채광과 환기가 이루어 지도록 했다.
1층에 있는 개방형 다목적 공간과 스탠드 계단은 업무영역과 지원영역을 수직적으로 연결하면서 창업 예비자들과 입주자들의 활발한 교류를 이끌어내는 커뮤니티 공간이 된다.
.

.
업무공간은 공간의 확장 및 축소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가변성과 유동성을 가진 개방형의 무주 공간으로 계획했다. 내부에는 고정 칸막이벽 설치를 최소화하고 무빙월, 모듈화 된 이동식 가구, 이동식 부스 등을 제안하여 입주자들이 각자의 편의에 맞게 다양한 공간을 연출할 수 있게 했다. 샤워실, 수면실, 탕비실 등의 편의시설도 곳곳에 설치했다.
외벽 전면에 노출된 철골 뼈대는 추후 확장을 고려한 것이다. 입면은 최대한 단순하게 디자인하여 시공도 쉽고 향후 유지관리에도 도움이 되게끔 했다. 외벽은 단열효과가 우수하고 에너지 절약이 크게 가능해 경제적인 고효율 우레탄 판넬로 마감했다. 내부로 들어오는 일사량을 조절하는 수평루버를 설치해 업무 환경을 최적화할 수 있도록 했다.
.

.
With one floor underground and five floors above ground, the building comprises a work area, an exchange area, and a support area according to the program. The first floor is an area for interaction and exchanges, including multi-purpose halls and entrepreneurial cafés. It is easy to access from outside and planned as an open space for all citizens.
The staircase, which leads from the first floor to the roof, serves as a literal and metaphorical pathway for connecting the city to the buildings, spaces, and programs.
Above the stairs, a skylight provides ample natural light and ventilation. In addition, the open multi-purpose space and stand stairs, on the first floor, serve as a community space that facilitates active exchanges between residents and start-up entrepreneurs, while vertically connecting the work area and the support area.
.

.
The open work space is intended to respond with variability and flexibility to the expansion and reduction of space. Rather than installing fixed partition walls, the architects proposed moving walls, modular mobile furniture, and movable booths allowing the building’s occupants to create various spaces for their own convenience. Washroom facilities including showers and bathtubs, as well as sleeping rooms, are also available at various points in the building.
The steel framework is exposed on the front façade with a view to further expansion. The elevation was designed to be as simple as possible, making construction and future maintenance easier. The exterior walls were finished with urethane panels that have an excellent insulation effect, as well as being an economical and highly efficient energy-saving material. In addition, horizontal louvers are installed to regulate the amount of solar radiation that enters the interior to create an optimal working environment.
.

주소: 경기도 시흥시 마유로 376 (정왕동 1800-3) / 용도지역: 제1종 일반주거지역, 제1종 지구단위계획구역 / 주용도: 공공업무시설, 근린생활시설 / 대지면적: 3,443.6m2 / 건축면적: 1,446.69m2 / 연면적: 4,895.37m2 / 건폐율: 42.20% / 용적률: 127.40% / 층수: 지하1층, 지상5층 / 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철골조 / 건축가: 박제유(제이유건축사사무소) / 설계담당: 송주연, 함재연(이상 제이유건축사사무소) / 시공사: 일신건영(주) / 건축주: 시흥시장 / 설계연도: 2016년 / 준공연도: 2017년 / 사진: 윤준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