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서울시립미술관, 영국 테이트미술관
데이비드 호크니 전

서울시립미술관과 영국 테이트미술관이 공동으로 기획한 ‘데이비드 호크니David Hockney‘ 전이 3월 22일부터 8월 4일까지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오늘날 세계적으로 가장 영향력 있고 대중적으로 사랑 받는 작가 중 하나인 데이비드 호크니(1937, 영국)의 아시아 최초이자 국내 첫 대규모 개인전이다.

80세 생일에 맞춰 2017년부터 1년간 영국 테이트미술관, 프랑스 퐁피두센터, 미국 메트로폴리탄미술관을 순회한 회고전에서는 백만 명의 관객이 관람했고, 2018년 ‘예술가의 자화상(두 사람이 있는 수영장)’이 약 1,019억(약 9,030만달러)에 경매에 낙찰되며 현존하는 작가의 작품가 최고 기록을 수립한 점은 그 인기와 예술적 가치를 반증한다.

데이비드 호크니는 60여 년의 작업 활동을 거치며 우리가 세계를 바라보는 방식에 대해 끊임없이 질문을 던졌다. 동성애, 인물, 풍경 등을 주제로 다양한 방식의 실험적인 ‘그림 그리기’를 시도해온 그는 오늘날 “존재 자체가 하나의 장르인 이 시대의 예술가”라는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전시는 영국 테이트미술관을 비롯한 총 8개의 해외 기관으로부터 대여한 회화, 드로잉, 판화 133점을 7개의 소주제로 나누어 구성했다. 대표작인 ‘더 큰 첨벙’, ‘클라크 부부와 퍼시’, ‘움직이는 초점’ 시리즈, ‘더 큰 그랜드 캐니언’과 최근작인 ‘2017년 12월, 스튜디오에서’를 포함해 시기별로 호크니가 끊임없이 시도했던 예술적 도전들을 살펴볼 수 있다.

이외에도 호크니의 사진 콜라주가 소개된 ‘파리 보그’, 대표작을 총망라하는 대형 크기의 ‘데이비드 호크니:더 큰 책’ 등 각종 자료와 출판물도 함께 선보이며, 관련 영화 세 편을 상영함으로써 관람객들의 이해를 돕고자 했다.

현재 80세가 넘은 나이에도 전통성과 현대성을 아우르는 도전은 계속되며, 작품에 대한 실험과 예술로서의 진화를 거듭한다. 본 전시가 호크니의 삶과 작품 세계를 한국의 관객들이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해본다.

전시 기간
2019.3.22(금)~2019.8.4(일)

장소
서울시립미술관 본관 2, 3층

문의
1833.8085
상세 안내보기

1 데이비드 호크니, 더 큰 첨벙, 1967, 캔버스에 아크릴릭, 242.5ⅹ243.9 cm
© David Hockney, Collection Tate, U.K. © Tate, London 2019
2 데이비드 호크니, 클라크 부부와 퍼시, 1970 – 1, 캔버스에 아크릴릭, 213.4ⅹ304.8 cm
© David Hockney, Collection Tate, U.K. © Tate, London 2019
3 데이비드 호크니, 나의 부모님, 1977, 캔버스에 유채, 182.9ⅹ182.9 cm
© David Hockney, Collection Tate, U.K. © Tate, London 2019
4 데이비드 호크니, 호텔 우물의 경관 Ⅲ, 1984 – 5, 석판화 에디션 80, 123.2ⅹ97.8 cm
© David Hockney / Tyler Graphics Ltd., Photo Credit: Richard Schmidt
5 데이비드 호크니, 와터 근처의 더 큰 나무들 또는/또는 새로운 포스트–사진 시대를 위한 야외에서 그린 회화, 2007, 50개의 캔버스에 유채, 457.2ⅹ1220 cm
© David Hockney, Photo Credit: Prudence Cuming Associates, Collection Tate, U.K.
6 데이비드 호크니, 더 큰 그랜드 캐니언, 1998, 60개의 캔버스에 유채, 207ⅹ744.2 cm
Credit: Richard Schmidt, Collection National Gallery of Australia, Canber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