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9일 수요일

'Hyunjoon Yoo Architects'에 대한 검색결과

마당 위를 부유하며 강물을 음미하는 집

플로팅 하우스Floating House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북쪽을 향해 평탄하게 앉은 모습으로 강을 바라보며 남한강 너머 펼쳐져 흐르는 산자락도 하늘과 함께 한가득 시야에 들어온다. 아름다운 경관을 더 멀리 잘 보고 싶었던 모양이다. 지층을 훤하게 비워둔 채 집은 높다랗게 앉았다.50대와 ...

계단식 테라스와 필로티로 소통하는 법

청운대 도서관Floating Cube Library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햇볕 아래에서도 반짝이고 조명 빛을 발하며 밤에는 더욱 빛나는 거대한 큐브가 맞다. 아래로, 위로, 옆으로, 또 중앙에도, 매스의 일부분들이 직선형으로 덜어내져 있다. 입면마다, 또 캠퍼스를 오가는 시선의 각도에 따라 각기 다른 ...

땅과 볕과 바람의 건강한 기운이 드나드는 작은 마을

쌍달리 주택 Ssangdalri House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한 채의 집이라기보다 두서너 칸 집들 몇 채가 모여 있는 마을처럼 보인다. 각 공간들이 제각각 지붕을 이고 앉아 대지에 나지막하게 두루 퍼져 있는 모습이 그러하다. 수공간과 수목과 돌이 차분하게 정리된 정원과는 별개로, ...

파도와 돛에 실린 바람을 만나는 곳

윈드 펜스 Wind Fence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바다를 가로질러 오는 바람을 마주하고 선 모습이다. 손에 잡히지도 않고 눈에 보이지도 않지만, 바람은 일렁이는 파도를 타고 건너오며 팽팽하게 부풀어 오른 요트의 돛에 실려 날아오는 듯 느껴지는 장소다. 해안가 끝자락에 위치하는 ...

현대식 대청마루 보이드를 장착한 최신 버전

한옥 3.0 Hanok 3.0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2층 집이지만 도로보다 한 단계 올라 앉아 있어 보다 높게 느껴진다. 게다가 대부분 백색으로 마감되어 간결한 선이 더욱 세련되고 모던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마당을 경계 짓는 울타리나 2층 베란다 경계부가 모두 투명한 유리를 ...

보행과 자연의 흐름 위에 떠 있는 안식처

락 앤 브랜치 Rock & Branch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길을 따라 걷다 보면 정면에서 정직하게 보이던 노출 콘크리트 표면이 점차적으로 사라지다가 어느 순간 목재로 바뀌는 순간을 포착하게 된다. 움직임에 의해 관찰 지점이 바뀜에 따라 건물도 율동감 있게 변화하는 ...

안팎이 공존하는 툇마루에 관한 재해석

JJJ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수직형 루버의 여닫히는 기능 덕분에 입면의 표정이 살아 있다. 닫혔을 때는 백색 건물의 정갈한 이미지와 더불어 반투명의 가림막 속으로 건물이 투시되어 들여다보이며 흥미와 궁금증을 자극한다. 열렸을 때는 들고 나는 입면의 입체감이 활기찬 인상을 선보인다. ...

객석의 기울기가 빚은 비정형 필로티

Zoozoo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분명 건축공간일 터인데 구도 아니고 육면체도 아닌 모습이 각기 다른 방향에서 각기 다른 모습으로 다가온다. 자연 한가운데에서 거대한 비정형의 백색 알을 마주하는 기분이다. 원시적인 형태가 아닌 현대적인 감각의 그것, 흥미와 궁금증을 자아내며 동심을 정신없이 ...

무심한 갯벌 위에서의 안식과 사색

압해읍종합복지관, 더 보이드  유현준건축사사무소 | Hyunjoon Yoo Architects 바다와 갯벌이 무심하게 펼쳐진 땅이 푸른 초장과는 또 다른 아름다움을 선사하고 있다. 갯벌 너머 하늘에 그려지는 낙조를, 마을과 밭과 갯벌을 오가는 분주한 섬의 일상을, 해풍과 바다 위 태양빛을, 백색의 사각 벽면이 부지런히 담아내는 ...

Page 1 of 2 1 2

로그인

계정 만들기

비밀번호 찾기

Add New Playlist

Are you sure want to unlock this post?
Unlock left : 0
멤버십 구독을 취소하시겠습니까?